회원가입English한국어中文
logo
국제자수예술가협회 International Association of Embroidery Artists

제2회《국제자수예술가칭호 평선 신청》공고

국제자수예술가협회  조회:

 제2회《국제자수예술가칭호 평선》은 2017년6월 말경에 진행될 예정입니다 평선에 참가하실 분은 2017년5월30일까지 필요한 서류를 갖추어 국제자 수예술가 협회 전자메일 주소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2017년6월1일부터 2017년6월15일까지는 평선 신청인 자수작품 2점을 국제자수예술가 협회 사무실 주소로 보내 주시기 바랍니다.
제1회 《국제자수예술가칭호》평선에는 487명의 11개국 최고급 자 수예술가 분들이 참여를 하였습니다. 단, 12명이 국제자수예술가 1급-6급
에 평선에 합격이 되었고 1급국제자수예술가는 2명이 평선에서 합격되 었습니다. 진짜만수, 고예술성 작품 평가에서 중국예술가 1명이 만점을 취 득 했었습니다.
제1회 평선에서 2급-6급에 합격된 자수예술가님, 심사에 합격되지 않은
자수예술가님, 그리고 평선에 신청하시 않으셨던 자수예술가님 여러분 모 두 제2회《국제자수예술가칭호 평선》에 신청하실수 있습니다.
제1회《국제자수예술가칭호》평선 상황에 비추어 보면 신청인 여러분께서
《국제자수예술가협회》 평선 요구에 맞는 서류를 갖추시느라 애를 많이 쓰셨으나 일부 미흡한 부분들이 있었습니다. 아래 설명 드립니다.
●자수작품 예술성
1.자수작품 내용, 장면, 그리고 구도상의 합리성 등
2.사실화 자수작품 입체감, 층차와 층차감, 흡사감, 율동감, 우아함 등
3.자수실 배색의 합리성
4.작품의 예술성에 영향을 끼치는 흠집이 없거나 적어야 함
5.자수작품 예술의 독특성 발휘
6.주제 돌출, 인물성격의 부각, 장면의 거리감 등
●자수작품 수장성 및 시장성
1.꼭 만수어야 합니다. 과도색 일부를 밑그림으로 나타낸 자수작품은 평 선에 합격되지 않습니다. 다시 말씀드리면 자수작품은 모두 수실색으로만 자수형상 효과를 내고 밑그림색이 조금이라도 형상 부각에 참여해서는 아 니된다는 뜻입니다.
2.공예성
3.작품치수가 너무 작으면 아니됩니다. 대략 0.8평방미터 이상
4.작품 내용 풍부성
5.자수 원화 창작성, 희귀성, 및 시장가치. 전시가치, 수장기치 등
전인류의 관심사나 내심적인 취향에 관련된 주제작품 득점이 높고 국내 정 치나 종교 색채가 강한 작품은 득점이 하락 됩니다. 개인적, 민족적, 국가 정치적 차원에서 지정 대상에 대한 모욕이나 비하내용의 주제는 본조목 득점이 되지 않습니다.
● 자수예술에 대한 공헌
1. 직업이나 직칭은 득점이 되지 않습니다.
2. 충분한 근거가 없거나, 본협회에서 검증이 불가한 수상은 득점이 되지 않습니다. 충분한 근거로는 신문, 잡지,해당기관 홈페이지 관련내용 등이 포함됩니다.
3. 자수 관련 교재나 논문은 주로 새로운 기법기예 내용 또는 자수 발전 방향에 도움이 되는 창발적인 내용이 득점이 되고 자수 발전 역사나 사회 적인 의의 등 내용은 득점이 되지 않습니다.
신청자 여러분,
위상의 내용과 본협회 평선관련 내용을 결합하여 면밀이 따져 보시기 바랍
니다. 그리고 평가 위원회 성원중 자수예술가 2명이외 10여명이 미술대학 교 유화,국화,수채화 교수님, 유명화가, 유명 수장가, 미술 논평가임을 염두에 두시길 바랍니다.

국제자수예술가 협회
2016년11월3일


동북아신문
아트투데이
자수미술연구중심
한국전통문화예술진흥협회
미국아시안아트
민족미술인협회
아시안아트
국제미술작가협회
프랑스자수협회
한국미술평론가협회
한국미술품감정
한국신미술협회
한국미술저작권관리협회
한국서화협회
대한민국수채화작가협회
한국미술국제교류협회
교차로신문문화센터
한국미술협회
한국사진작가협회
한민족미술교류협회
한국사립미술관협회
한국교원미술협회


logo kr en 한국서울금천구 가산동 월드메르디앙벤쳐센터2차 10층10호 |
대표전화 : 02-836-1789 | FAX : 02-836-0789
등록번호 : 551-80-00136 | 대표이사 : JINRENSHUN | E-mail : cn008@hanmail.net
Copyright © 2014 국제자수예술가협회. www.ia-ea.org 의 모든 내용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